• 최종편집 2020-11-25(목)

앞으로 사업장에서 결핵 발생하면 고용노동부에도 통보

결핵예방법 시행령 일부 개정령안, 올해 6월 4일부터 시행

댓글 2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5.22 18:0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산후조리원 연합뉴스] 한지애 기자 = 지난 5월 19일 '결핵예방법 시행령 일부 개정령안'이 국무회의에서 의결되었다.

 

결핵.jpg

 

개정안의 주요 내용으로는, 그동안 집단생활 시설이나 사업장에서 결핵환자가 발생하면 관할 보건소에 통보하는 것으로 마무리되었지만 앞으로는 보건소는 물론 관할 고용노동부까지 결핵 발생 사실을 통보해야 한다.

 

 

산후조리원은 관할 보건소에 통보하면 보건소가 자체 통보하기로

 

마찬가지로 학교와 유치원에서 결핵 환자가 발생하면 보건소와 관할 교육청에 통보하고, 군부대에서 결핵이 발생하면 육군본부, 해군본부, 공군본부에도 발생 사실을 통보하여야 한다.

 

다만 산후조리원이나 어린이집, 사회복지시설, 의료기관의 경우, 지자체 내에서 자체적으로 통보하기로 하였으므로 사업주가 추가로 통보하지 않아도 된다.

 

보건복지부 질병정책과장은 "이번 개정으로 결핵 발생 사실을 더 많은 관할 기관이 알게 되어 집단생활 시설의 결핵 관리를 더욱 철저히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하였다.


 

 

배냇짓.gif

산후조리원 연합뉴스가 추천하는

항균 청정 물티슈 배냇짓

 

BEST 뉴스

전체댓글 2

  • 86363
얄라리얄라

1년에 한번씩 보건소 건강확인 체크하는 이유가 있군요

댓글댓글 (0)

잘먹어야 결핵도 안걸린다던데..

댓글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앞으로 사업장에서 결핵 발생하면 고용노동부에도 통보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